태국 치앙마이 한국인 골프 단체 관광객 중 일부 코로나 확진

태국 북부 치앙마이 인근 지역으로 '격리 골프' 여행을 간 한국인 단체관광객 중 일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. 최근 국내 골프장들의 '그린피 폭리' 논란으로 치앙마이 지역으로의 골프 여행이 붐을 이루는 상황에서 일어난 일이어서 주목됩니다.

기사 더보기